‘집단지성’ 회복 서두르자
최근 지성과 반(反)지성이라는 용어가 장안의 화두다.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사가 원인 제공을 했다. 그는 견해가 다른 사람들이 ...(2022.05.23 10:59)
새 정부는 ‘제조업 생태계 복원’에 올인하라
정점에서 내려오는 국가가 다시 올라가기가 여간 어렵지 않다. 구태여 멀리 내다볼 것도 없이 이웃 일본을 보면 애처롭기까지 하...(2022.05.16 09:24)
재출발하는 한국호 지향 목표는 ‘글로벌 一流’
불과 얼마 전인 지난 연말 연초만 하더라도 글로벌 경제의 단기 전망이 잿빛보다 장밋빛이 더 많았다. 당연히 화두는 온통 ‘Re(...(2022.05.08 19:00)
직원이 기업의 미래를, 국민이 국가 장래를 걱정하는 나라
최근 글로벌 반도체 시장의 최강자로 꼽히는 한국의 ‘삼성’과 대만 ‘TSMC’ 직원의 넋두리가 외부에 공개돼 화제가 되고 있다....(2022.05.02 11:18)
尹정부 1호 과제는 민간 경제에 氣 불어넣는 일
2년 이상이나 계속됐던 코로나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됐다. 전 세계 일일 확진자의 20%가 나오는 나라라는 점에서 ...(2022.04.25 10:53)
더는 우리 식 아닌 ‘글로벌 스탠더드’를 받아들이자
대통령 인수위가 법적·사회적 나이의 기준을 ‘만 나이’로 일원화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. 수년 전만 해도 이에...(2022.04.18 09:48)
양극단 대립 아닌 ‘윈-윈’ 정책 필요하다
선거를 통해 정치 지형을 바꾸는 지구촌의 정상적 민주주의 국가에 나타나고 있는 공통적 특징이 있다. 정권이 교체되는 결정적...(2022.04.11 09:35)
尹정부, 여론 조사 무시하고 시대정신에 충실하라
대통령 당선인의 지지율이 현 대통령의 지지율보다 낮은 사상 초유의 여론 조사가 나와 고개를 갸우뚱하게 한다. 0.7% 차의 승리...(2022.04.04 13:20)
경제·안보가 하나의 축에서 움직이는 글로벌 질서
총성이 멈추지 않고 있는 우크라이나 사태가 주는 교훈이 너무 많다. 동유럽과 서유럽 국가들이 하나의 유럽으로 통합되면서 점점...(2022.03.28 08:44)
저녁이 있는 삶보다 ‘아침이 설레는 삶’이 좋다
지난 5년간 우리 내부에서 일어났던 가장 큰 문제는 정치 논리가 경제 논리를 압도하였다는 점이다. 촛불 항쟁으로 정권을 장악한...(2022.03.21 11:08)
성장 엔진 재가동을 위한 ‘한국형 뉴 노멀’ 시급
대한민국의 5년 미래를 결정할 대통령 선거가 끝났다. 선거 과정에서도 비(非)호감 선거라는 비아냥이 나올 정도로 후보의 자질에...(2022.03.14 09:07)
우크라이나 사태로 탈세계화·신냉전 글로벌 질서 가속화
1989년 베를린 장벽의 붕괴는 냉전의 상징인 철의 장막이 무너지고 공산주의의 몰락을 알리는 서막이 됐다. 그리고 2년 후 구(舊)...(2022.03.07 09:03)
경제에 먹구름 잔뜩 몰려오는데 돈 잔치에 열 올릴 것인가
사상 초유의 지구촌 팬데믹 3년 차, 이에 따른 후유증이 절정으로 치닫고 있다. 예고된 경제 참사가 현실화하고 있는 모양새다. ...(2022.02.28 10:30)
다음 정부, 한국 경제 ‘안방 청소’부터 해야 한다
대선 레이스가 본격 가동되고 있다. 후보들은 대한민국의 역동성을 다시 살리겠다고 각자의 목청을 높인다. 유권자 표심은 예리하...(2022.02.21 10:20)
난공불락 일본 시장, 이젠 공략해볼 만하다
한국 상품에 일본은 난공불락의 시장이다. 선진국 시장 중에 일본만큼 폐쇄적인 구조를 가진 시장이 없다고 할 정도로 혀를 찬다....(2022.02.14 12:08)
1   2    3    4    5    6    7    8    9    10    Nex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