英 여왕의 온화한 미소에 담겨 있는 것
‘여왕에게는 아우라가 있다.’ 2015년 6월 독일을 방문한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에 대해 독일의 유력 신문인 프랑크푸르터알...(2022.09.28 09:52)
왜곡된 역사 더 가르치면 무슨 소용 있겠나
한국사 교과서를 놓고 다시 논쟁이 불붙었다. 교과서 집필의 기준이 되는 ‘교육과정’ 시안(試案)에서 ‘자유민주주의’의 ‘자...(2022.09.14 10:58)
‘이재명의 민주당’은 다시 뛸 수 있을까
민주당은 이번에 ‘다시 뛰는 민주당’을 구호로 내걸었다. ‘이재명의 민주당’이 과연 대선과 지방선거의 연속 패배를 딛고 반...(2022.08.31 08:44)
‘박순애 미스터리’를 알고 싶다
박순애 교육부 장관이 ‘5세 초등학교 입학’ ‘외고 폐지’ 정책으로 인한 혼란에 책임을 지고 사퇴했지만 파문은 가라앉지 않고...(2022.08.17 08:40)
‘공공 부문의 이익 집단화’라는 말기적 증세
한국 사회는 심각한 사태가 벌어졌을 때 “정부가 나서서 해결하라”는 목소리가 힘을 얻는다. 이런 주장에 “맞는 말”이라며 박...(2022.08.03 09:27)
윤석열 대통령과 지지율의 정치학
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을 놓고 엇갈린 반응들이 나오고 있다. 국민들이 대선에서 윤석열 정부를 선택하고, 지방선거에서도 여당...(2022.07.20 09:37)
6·25 전쟁의 ‘잊혀진 순교자들’
윤공희 대주교의 책 ‘북한 교회 이야기’가 최근 출간됐다. 윤 대주교는 1924년 태생으로 우리 나이로 99세다. 천주교 뿐 아니라...(2022.07.06 09:50)
대학에 자유를 허락하라
세계 최초의 대학은 1088년 세워진 이탈리아 볼로냐 대학이다. 그동안 대학이 발전해온 과정은 대학의 자유를 빼놓고는 말할 수 ...(2022.06.22 09:45)
한국의 민주주의는 안녕한가
대통령선거와 지방선거가 3개월 간격으로 치러지면서 정권이 교체되고 지방권력까지 바뀌는 큰 변화가 일어났다. 일단 외견상으로...(2022.06.08 09:36)
영국과 일본의 ‘애증 120년’과 한·일관계
영국과 일본 사이에 영일동맹이 다시 성사된 것이 눈길을 끈다. 최근 영국의 보리스 존슨 총리와 일본의 기시다 후미오 총리가 런...(2022.05.25 10:55)
‘확증 편향’ 권하는 대한민국 사회
더불어민주당과 문재인 대통령의 ‘검수완박’ 합작(合作)에 대해 60.4%가 반대하고 34.1%가 찬성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....(2022.05.11 09:50)
한국 교육의 ‘잃어버린 12년’
교육과 관련된 해외 뉴스를 종종 찾아본다. 한국 사회에 던지는 시사점들이 그 속에 많이 들어 있기 때문이다. 선진국들은 눈앞의...(2022.04.27 09:22)
대통령 공약은 반드시 지켜져야 하나
문재인 대통령의 최근 ‘북악산 남(南)측면’ 개방 조치는 ‘약속’과 관련해 많은 것을 담고 있는 사례다. 청와대 측은 “2017년...(2022.04.13 09:37)
민주당, 떠날 때만큼은 아름다운 모습으로
요즘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는 신구(新舊) 정권의 줄다리기를 보면서 머리에 떠오르는 두 개의 장면이 있다. 2007년 말 노무현에서...(2022.03.30 12:55)
윤희숙의 일갈에 꼼짝 못한 사람들
국민의힘에서 최강의 싸움꾼은 역시 윤희숙 전 의원이었다. 전국의 유세 현장에서, SNS에서 그의 발언은 종횡무진 거침이 없었다....(2022.03.16 09:53)
1   2    3    4