스카이데일리 단독기사

 지하철로 보는 상권|빌딩|재건축 뉴스

뒤로 리스트 인쇄
news only 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톡

교통개선 기대감에 ‘부천 여월동’수혜지역 등극

국토부서 GTX-B·남부광역급행철도 계획…일대 APT 가격 상승

문용균기자(ykmoon@skyedaily.com)

기사입력 2018-10-12 14:56:27

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

▲ ⓒ스카이데일리
 
교통여건 개선이 기대되는 부천 여월동 일대의 가치가 상승하고 있다. 12일 인근 부동산 관계자에 따르면 ‘부천 여월동 일대가 교통여건 개선에 따른 수혜지역으로 꼽히고 있다’고 한다. 여월동은 기존의 7호선(부천종합운동장역) 외에 GTX-B, 대곡-소사선 복선전철, 남부광역급행철도(당아래~잠실) 등이 개통될 예정이라 최고의 교통 수혜지역이 될 전망이다. 또한 부천부천종합운동장역과 당아래역은 사실상 같은 역으로 지하통로를 통해 연결될 예정이다.
 
송도에서 시작되는 GTX B노선은 당아래역을 거쳐 여의도∼용산∼서울역∼청량리로 이어져 남양주 마석까지 이어진다. B노선은 총 80km 구간이며 열차는 지하 50m에 만들어진 터널 속을 평균 시속 100km로 달리게 된다. 때문에 인천 송도에서 서울역까지는 26분이면 도착할 수 있다. 해당 노선과 관련해 지난 10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국정감사에서 내년 상반기 내에 예비타당성 검사를 마무리 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.
 
2022년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는 대곡-소사선 복선전철은 경기도 고양시와 부천시를 잇는 노선이다. 이 노선은 서울로 가는 각종 환승역들이 포진해 알짜 노선이로 평가받고 있다. 또한 남부광역급행철도는 당아래에서 잠실로 가는 노선으로 철도망 반영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 
이런 교통 호재를 바탕으로 이 일대 시세는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. KB부동산 시세에 따르면 여월동 아파트는 3.3㎡(약 1평)당 평균 1333만원(이달 12일 기준)의 매매가를 형성하고 있다. 이는 인근에 위치한 춘의동 아파트 평균 매매가인 1043만원과 비교해도 꽤 높은 수준이다. 여월동 아파트 매매가의 시세변동 추이를 살펴보면 지난 4월 3.3㎡(약 1평) 평균 1207만원이던 가격이 최근 조금씩 상승해 6개월 만에 평균 126만원이 올랐다.
 
KB부동산 시세에 따르면 ‘여월휴먼시아(4단지)’ 공급면적 113.69㎡(약 34평), 전용면적 84.89㎡(약 25평) 호실은 6개월 사이 4500만원이 올라 현재(이달 기준) 5억2500만원의 실거래 가를 기록했다. 이어 ‘여월휴먼시아(5단지)’ 공급면적 124.13㎡(약 37평), 전용면적 101.94㎡(약 30평) 호실은 지난 4월 5억4000만원의 실거래 가를 형성했으나 현재(이달 기준)는 5억7500만원의 가치를 나타냈다. 이는 불과 6개월 사이에 3500만원이 오른 셈이다.
 
이와 관련해 명지대 부동산학과 권대중 교수는 “주택가격에 가장 큰 영향을 미치는 것이 교통이다”며 “새로운 교통이 개통되는 지역의 주변은 무조건 오른다”고 설명했다. 이어 “개통이 오래 걸려도 기대감이 커 입지가 좋은 부천 여월동 일대는 가격이 상승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한다”고 덧붙였다.
 
[문용균 기자 / 행동이 빠른 신문 ⓒ스카이데일리]
 

  • 좋아요
    5

  • 감동이예요
    0

  • 후속기사원해요
    1

  • 화나요
    0

  • 슬퍼요
    0

<저작권자 ⓒ스카이데일리,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
뒤로 리스트 인쇄
email오류보내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톡
독자의견 총 0건의 댓글이 있습니다.
등록하기

스카이 사람들

more
“청년들이 열심히 일하는 것 자체가 사회봉사죠”
몸에 부담주지 않는 다이어트 식품과 뷰티 제품 ...

미세먼지 (2018-10-22 06:30 기준)

  • 서울
  •  
(양호 : 34)
  • 부산
  •  
(좋음 : 25)
  • 대구
  •  
(양호 : 31)
  • 인천
  •  
(보통 : 50)
  • 광주
  •  
(양호 : 40)
  • 대전
  •  
(보통 : 44)